> National League > 최강전/세미프로
남자부도 원점! 삼성생명 이기고 3차전에서 끝장 승부!! [실업탁구리그]미래에셋대우 2018 실업탁구리 챔피언결정전
한인수 기자  |  woltak@woltak.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03  16:30:2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역시 결승전이다. 승부는 쉽게 끝나지 않는다. 앞서 치러진 여자부 경기에서 포스코에너지와 삼성생명이 1대 1 균형을 이루고 최종 승부를 마지막 날인 4일로 몰고 간 가운데, 남자부도 같은 결과가 나왔다. 3일 오후 구리체육관에서 치러진 미래에셋대우 2018 실업탁구리그 남자부 결승 2차전에서 전날 패했던 삼성생명이 KGC인삼공사를 꺾고 1대 1을 만들었다. 역시 마지막 날인 4일 ‘끝장 승부’로 최종 우승팀을 가리게 됐다.
 

   
▲ (구리=안성호 기자) 삼성생명이 승리하고 3차전에서 끝장 승부를 벌이게 됐다.

예상외의 3대 1 쾌승이었다. 삼성생명은 조승민-안재현 조가 1번 매치 복식을 잡아 기선을 제압했다. 하지만 전날 복식을 이기고도 단식에서 역전패했던 삼성생명으로서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불안한 삼성 벤치에 힘을 더한 주인공은 ‘노장’ 정상은. 이번 대회 예선과 결승 1차전 모두 최종 주자로 나와 팀 패배의 멍에를 썼던 정상은은 2번 단식에 전진 배치되면서 기대 이상의 활약을 펼쳤다. 특유의 빠른 공격을 앞세워 상대 에이스 김민석을 잡아내며 완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삼성생명은 전날 경기에서도 2단식까지 앞서다 역전을 당했지만, 에이스를 상대로 한 승리는 그 무게감이 달랐다.
 

   
▲ (구리=안성호 기자) 정상은이 전진 배치되며 팀 승리에 크게 공헌했다.

KGC인삼공사도 쉽게 물러서지는 않았다. 이전 두 경기에서 마지막 주자로 나와 두 번 다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던 박정우가 3단식에 나와 또 승리를 챙겼다. 하지만 삼성 쪽으로 기운 균형추가 이번에는 회복되지 않았다. 4단식 주자 안재현이 인삼공사 에이스 중 한 명인 임종훈과 접전을 벌여 승리했다. 첫 게임을 내주고 내리 두 게임을 따내 역전승했다. 결국 삼성생명의 승리! 챔피언결정전은 남자부도 ‘마지막 승부’를 벌이게 됐다.
 

   
▲ (구리=안성호 기자) 안재현이 에이스급 활약을 펼쳤다. 임종훈을 이기고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 직후 이철승 감독은 “오늘 경기는 특히 복식 승리가 중요했다. 단식은 대진이 조금은 유리하게 맞붙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결국 승부처를 지켜냈다. 정상은이 예전 기량을 회복한 것도 큰 힘이었고, 안재현이 고비를 잘 넘겨줘서 이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마지막 남은 최종전에 대해서는 “역시 전력이 백중세이기 때문에 출전 오더에 대한 신중한 고민이 필요하다. 복식은 두 번 다 이겼는데 또 이긴다고 장담할 수 없다. 하지만 일단은 이긴다는 전제 하에 단식에서 최대한 유리한 대진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 (구리=안성호 기자) 미래에셋대우 2018 실업탁구리그는 남녀부 모두 최종일 챔피언이 가려지게 됐다. 탁구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로써 미래에셋대우 2018 실업탁구리그는 마지막 날 남녀부 모두 최종 결승전을 벌이게 됐다. 여자부도 남자부도 어느 때보다도 치열한 접전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망의 실업리그 초대 왕좌의 주인은 어느 팀이 될지 탁구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마지막 날 결승전은 오후 한 시 반 여자부 경기부터 시작한다. KBSN스포츠가 생중계한다.
 

   
   
 
   
 
   
 
   
 
   
 
   
 
   
 
   
 
   
 
   
 
   
 
   
 
   
 
   
 
   
 
   
 
   
 
   
 

[관련기사]

한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실시간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그린테이블 | (월간탁구)  |  등록번호 : 서울, 아03238  |  등록일자 : 2014년 7월 14일  |  제호 : 더 핑퐁  |  발행인 : 한인수  |  편집인 : 안성호
발행소 : 서울시 송파구 삼학사로 39, 201호(삼전동)  |  TEL : (02)421-7762~3  |  FAX : (02)413-3173  |  E-mail : woltak@woltak.co.kr
발행일자 : 2014년 7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인수  |  Copyright © 2018 더 핑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