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tional League
2022 두나무 한국프로탁구리그, 베리미디어와 주관방송사 계약두 시즌간 두나무 한국프로탁구리그 전 경기 중계, 1월 28일 개막전
이효영 기자  |  muzoo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14  15:12:3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8일 출범하는 프로탁구가 인터넷은 물론 TV로도 시청할 수 있게 됐다.

2022 두나무 한국프로탁구리그를 주최하는 한국실업탁구연맹(회장 이명종)은 13일 서울 ㈜베리미디어 사옥에서 베리미디어(대표 하용운)와 한국프로탁구리그 주관방송사 조인식을 진행했다. 이로써 첫 발을 내딛는 프로탁구는 유튜브, 포털사이트의 전 경기 생중계에 이어 TV시청도 가능하게 됐다. 베리미디어가 보유한 6개의 채널 중 ‘생활체육TV’와 ‘BallTV’로 중계되며, 코리아리그는 전 경기, 내셔널리그는 주요경기가 전파를 탄다.
 

   
▲ 베리미디어의 하용운 대표(왼쪽)가 안재형 프로리그위원장과 조인식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KTTL 제공].

이날 조인식에 참여한 한국실업탁구연맹의 안재형 프로리그위원장은 “탁구인들의 오랜 염원이었던 한국프로탁구의 출범을 베리미디어와 함께하게 돼 감사하다”며 “베리미디어를 중심으로 가능한 미디어를 통해 탁구팬들이 전에 없던 프로리그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베리미디어의 하용운 사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탁구선수들이 화려한 전용경기장에서 펼치는 플레이를 빠짐없이 시청자들에게 전달해 탁구중계의 새 장을 열겠다. 방송 중계뿐 아니라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탁구 하면 떠오르는 스포츠 채널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베리미디어는 전문스포츠 채널인 ‘생활체육TV’와 ‘BallTV’를 포함하여 총 6개 채널을 운영 중이다. 방송 채널 사업 외 방송 송출 사업, 콘텐츠 사업, MCN 사업, 그리고 아카데미 사업을 운영하는 콘텐츠 비즈니스 그룹으로 전국 총 가입자 수(6개 채널 기준)가 약 1억 가구에 달한다.

28일 개막하는 2022 두나무 한국프로탁구리그는 4개월여에 걸쳐 총 81일간 222경기로 정규리그가 진행된다. 기업팀이 중심이 된 코리아리그가 103경기, 지자체팀의 경연장인 내셔널리그가 119경기다. 첨단 AI무인중계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픽셀캐스트가 영상을 제작한다.

[관련기사]

이효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그린테이블 | (월간탁구)  |  등록번호 : 서울, 아03238  |  등록일자 : 2014년 7월 14일  |  제호 : 더 핑퐁  |  발행인 : 한인수  |  편집인 : 안성호
발행소 : 서울시 송파구 새말로8길 6 (문정동). 광덕빌딩 302호  |  TEL : (02)421-7762~3  |  FAX : (02)413-3173  |  E-mail : woltak@woltak.co.kr
발행일자 : 2014년 7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인수  |  Copyright © 2022 더 핑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