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eam Korea >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단식 서효원 등 4명 2회전으로! 2019 세계탁구선수권2019 부다페스트 세계탁구선수권대회
한인수 기자  |  woltak@woltak.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23  20:32:2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한민국 여자대표팀 선수들이 국제탁구연맹(ITTF) 2019 부다페스트 세계탁구선수권대회 단식 1회전을 통과했다. 23일(현지 시간) 부다페스트 헝엑스포에서 계속된 대회 3일째 경기에서 한국의 서효원(한국마사회), 전지희(포스코에너지), 이시온, 최효주(이상 삼성생명)가 1회전을 승리하고 다음 단계인 64강으로 나아갔다. 하지만 예선을 거쳐 올라왔던 유은총(미래에셋대우)은 아쉽게 패하고 경기일정을 접었다.
 

   
▲ (부다페스트=안성호 기자) 서효원이 여자단식 2회전에 진출했다.

서효원은 콜롬비아의 메디나 파울라를 4대 0(11-7, 11-2, 11-1, 11-5)으로 완파했다. 전지희 역시 스페인의 장슈안을 4대 0(11-3, 11-5, 11-5, 11-6)으로 가볍게 꺾었다. 독감으로 컨디션이 좋지 않았던 이시온은 웨일즈의 캐리 샤롯떼를 맞아 고전했다. 초반 리드를 허용해 어렵게 끌고 갔다. 하지만 막판 뒷심을 발휘하며 4대 3(8-11, 8-11, 11-9, 13-11, 11-7, 5-11, 11-9)의 역전승을 거뒀다. 세계선수권 첫 출전인 최효주도 스웨덴의 베르간드 필리파와 접전 끝에 4대 2(11-5, 11-4, 11-6, 9-11, 10-12, 11-5) 승리를 거뒀다.
 

   
▲ (부다페스트=안성호 기자) 전지희가 여자단식 2회전에 진출했다.

유은총은 아쉬웠다. 세계랭킹 12위의 강자 두호이켐을 맞아 마지막 게임까지 물고 늘어지며 초접전을 펼쳤으나 끝내 3대 4(11-7, 6-11, 14-12, 7-11, 7-11, 16-14, 9-11)로 패했다. 하지만 유은총은 게임마다 높은 집중력을 발휘하며 상위랭커의 간담을 서늘하게 하는 선전을 펼쳤다. 전날 여자복식도 패한 유은총은 이로써 이번 대회 일정을 모두 접었다.
 

   
▲ (부다페스트=안성호 기자) 이시온이 여자단식 2회전에 진출했다.

다섯 명 중 네 명이 64강에 진출했지만, 다음 경기 상대들은 만만찮다. 최효주(세계80위)는 폴란드의 중국계 수비수 리치안(세계40위), 이시온(세계76위)은 유은총을 이기고 올라온 두호이켐(세계12위)이 64강 상대다. 우크라이나 수비수 빌렌코 테티야나(세계83위)를 만나는 전지희(세계20위)와 브라질 유망주 타카하시 브루나(세계64위)와 싸우게 된 서효원(세계11위)은 상대적인 약체와 대전하게 됐지만 방심할 수 없는 복병들이다.
 

   
▲ (부다페스트=안성호 기자) 최효주가 여자단식 2회전에 진출했다.

여자단식 64강전은 현지 시간 23일 저녁, 한국 시간으로는 24일 새벽에 재개된다.
 

   
▲ (부다페스트=안성호 기자) 유은총은 아쉽게 1회전을 통과하지 못했다.

[관련기사]

한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그린테이블 | (월간탁구)  |  등록번호 : 서울, 아03238  |  등록일자 : 2014년 7월 14일  |  제호 : 더 핑퐁  |  발행인 : 한인수  |  편집인 : 안성호
발행소 : 서울시 송파구 새말로8길 6 (문정동). 광덕빌딩 302호  |  TEL : (02)421-7762~3  |  FAX : (02)413-3173  |  E-mail : woltak@woltak.co.kr
발행일자 : 2014년 7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인수  |  Copyright © 2019 더 핑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