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tional League > 기업부
김민석-임종훈, 종별탁구 복식 우승!‘돌풍’ 주인공 서울시청 선수들 결승서 꺾어
한인수 기자  |  woltak@woltak.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4.20  18:06:5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수원=안성호 기자) 김민석-임종훈 조가 남자일반부 개인복식을 우승했다.

김민석-임종훈 조(KGC인삼공사)가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리고 있는 제62회 전국남녀종별탁구선수권대회 남자일반부 개인복식에서 우승했다. 20일, 개회식 이후 속개된 남자복식 4강전과 결승전에서 오상은-윤재영 조(미래에셋-대우), 고준형-이준상 조(서울시청)를 연파하고 정상에 올랐다.

4강전에서 관록의 오상은-윤재영 조를 예상 외로 손쉽게 꺾은 김민석-임종훈 조는 결승전서는 쉽지 않은 경기를 벌였다. 상대는 8강전 김민혁-박강현(삼성생명), 4강전 조언래-김동현(한국수자원공사) 등 기업팀 선수들을 연파하며 돌풍을 일으킨 서울시청의 고준형-이준상 조였다. 고준형-이준상 조는 결승전에서도 선전하며 주목을 끌었지만 마지막 고비만은 넘지 못했다. 먼저 두 게임을 내준 뒤 3게임을 잡아냈지만 4게임 후반에 힘을 잃었다.

우승멤버 임종훈은 개인적으로 종별선수권 복식 2연패다. 작년 대회에서는 강동훈과 짝을 이뤄 우승했었다. 김민석 역시 종별선수권 복식에서는 두 번째 우승이다. 2012년 58회 대회에서 김경민과 함께 우승한 전력이 있다.

한편 같은 시간에 치러진 여자일반부 개인복식 결승전에서는 렛츠런파크의 박영숙-김민희 조가 미래에셋-대우의 이시온-윤효빈 조를 누르고 우승했다.

개인복식 경기를 먼저 끝낸 남녀일반부는 22일 오전 남녀 개인단식과 오후 남녀단체전 우승자(팀)를 차례로 가려낼 예정이다.

   
▲ (수원=안성호 기자) 왼손과 오른손의 조화로운 호흡이 위력을 발휘했다. 각각 두 번째 종별 복식 우승이다.
   
▲ (수원=안성호 기자) 수고했다 종훈아! 고생했어요 형!!
   
▲ (수원=안성호 기자) 서울시청 소속 고준형-이준상 조가 돌풍을 일으켰지만 마지막 고비까지는 넘지 못했다.
   
▲ (수원=안성호 기자) 시상대에 함께 선 두 조.

남자일반부 개인복식 4강전, 결승전 결과

▶준결승전
김민석-임종훈(KGC인삼공사) 3(11-7, 11-4, 11-8)0 오상은-윤재영(미래에셋-대우)
고준형-이준상(서울시청) 3(11-8, 11-9, 12-10)0 조언래-김동현(한국수자원공사)

▶결승전
김민석-임종훈(KGC인삼공사) 3(11-8, 11-6, 4-11, 11-9)1 고준형-이준상(서울시청)

[관련기사]

한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그린테이블 | (월간탁구)  |  등록번호 : 서울, 아03238  |  등록일자 : 2014년 7월 14일  |  제호 : 더 핑퐁  |  발행인 : 한인수  |  편집인 : 안성호
발행소 : 서울시 송파구 새말로8길 6 (문정동). 광덕빌딩 302호  |  TEL : (02)421-7762~3  |  FAX : (02)413-3173  |  E-mail : woltak@woltak.co.kr
발행일자 : 2014년 7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인수  |  Copyright © 2019 더 핑퐁. All rights reserved.